홈페이지
홈페이지 보도자료 FAQ 사이트맵 관리자에게 메일을
 
전립선
전립선염
전립선비대증
 
찾아오시는 길
 
진료시간 안내
 
진메디칼 스킨케어
 
 
전립선 비대증이란 말 그대로 전립선이 비대해 지는 질환입니다. 전립선은 성 호르몬과 밀접한 관계가 있습니다. 나이가 들면서 전립선이 커지므로 소변 나오는 통로가 좁혀져서 배뇨시 힘이 들거나 소변줄기가 가늘어지고 배뇨 후에도 잔뇨감을 느낄 수가 있습니다.또한 방광을 자극하여 자주 소변을 보고 싶은 느낌이 들고 혈관이 충혈되어 배뇨시에 피가 나오기도 합니다. 일반적으로 남자가 35세가 되면 전립선이 비대를 시작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그러므로 오래 장수를 한다면 모든 남성들은 전립선 비대증 환자가 될 가능성이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전립선이 커진다고 하여 모두가 문제가 생기는 것은 아니고 전립선이 비대해져서 방광 하부 막힘 증상이나 방광 자극 증상을 보이는 사람에 한하여 전립선 비대증 환자라 할 수 있습니다.전립선 비대증을 장기간 방치 할 경우에는 방광과 콩팥이 손상을 입을 수도 있고 심하면 요독증 같은 치명적인 합병증이 생길 수도 있습니다.고령층에서 많이 발생하는 데 60대의 60%가 80대의 80%가 전립선 비대증 환자입니다.



원인
원인은 유전적 인자, 체질, 영양, 동맥경화, 인종간 차이 등 여러가지로 거론되고 있으나 명확히 규정되지 않고 있습니다. 다만 내분비기능이 저하되는 고령자에게 많이 발생하는 점 등에 비춰볼 때 남성 호르몬과 밀접한 관계가 있다는게 유력한 학설입니다. 백인이 동양인 보다 흔하며 채식보다는 육식이나 우유섭취가 많은 남자에서 빈도가 높습니다. 동반질환으로는 당뇨병, 고혈압이나 심질환자에서 빈도가 높고 간경화증에서는 낮습니다.

진단
전립선 비대증의 진단은 항문에 직접 손을 넣어 전립선을 만져 보아 상태를 검사하는 직장 내 수지검사와 직장내에 초음파를 발생하는 막대기를 삽입하여 영상을 얻을 수 있는 직장 초음파 검사로 진단이 가능합니다.초음파 검사는 전립선의 크기를 측정할 수가 있고 전립선 조직 검사를 병행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직장 내 수지검사를 통하여 전립선을 만졌을 때에 돌출되고 딱딱하게 만져 지는 경우는 암을 의심 해보아야 합니다. 대부분의 경우 전립선암의 종양지표로 사용하고 있는 혈액내의 PSA치를 측정하여 전립선암의 가능성을 검사합니다.

전립선 비대증의 치료
전립선 비대증의 치료방법은 증상의 정도,합병증의 유무에 따라 적절한 방법을 써야 합니다.
전립선 부위의 긴장도를 완화시켜 소변을 원활히 볼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 약물치료를 할 수 있고 약물치로 효과가 없을경우는 내시경으로 전립선을 절제합니다. 최근에는 레이저를 이용한 전립선 수술을 하는 방법이 개발 되었습니다. 레이저를 이용하면 수술시에 출혈을 최소화할 수 있고 수술 시간이 짧고 수술후 합병증의 가능성을 감소 시키고 입원기간을 단축할 수가 있습니다.